영민 엄마,

 

우리가 어느 곳에 투자 하기 전에 제일 먼저 알아야 하는 것은 경비(expenses, fees or commissions)입니다. 왜냐하면 주식시장 (stock market)은 우리가 조절(control) 할 수도 없고 예측를 할 수도 없습니다. 그러나 경비는 우리가 조절 할 수가 있습니다. 또한 우리가 직접 혹은 간접투자를 하면서 매우 중요한 것이 경비로 나가는 금액이 얼마인지를 알아야 합니다. 그런데 제가 경험한 바로는 주식투자를 하면서 경비로 나가는 돈이 정확히 얼마가 되는지를 알고 있는 분들은 예상외로 상당히 적습니다.

 

이것은 참으로 이해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어떻게 나의 피와땀이 섞인 돈을 투자하면서 도대체 얼마가 경비로 나가는지 자세히 물어보지도 않고 알려고도 하지 않을 수 있다는 것입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이 믿는자에게 복이 있으니 무조건 남을 믿고 보자라는 뜻인지, 아니면 돈에 대해서 대범하자고 그러는 것인지 알 수가 없습니다만 많은 분들이 투자할 때 생기는 경비에 대해서 무관심합니다. 하긴 왠만한 관심을 갖고 있지 않고서는 알기도 힘이 듭니다.

 

제가 항상 인용하는 말이 있습니다. 이 세상에서 자기 돈은 자기가 가장 많은 사랑과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것입니다. 물론 많은 분들이 하나의 물건을 사거나, 여행준비를 하거나 등을 할때는 경비에 대해서 따져보고 또 따져봅다는 것을 잘 압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주식투자 할 때에는 경비에 대해서 자세히 알아보지를 않습니다.

 

주식투자는 물론이고 모든 투자를 하는데 왜 경비(expenses or fees)가 얼마나 중요한지 알고 넘어갑시다. 만일 백만달러를 10%이자를 받을 수 있는 곳에 투자를 했다고 합시다. 한 곳에서는 수수료로 나가는 비용이 1.0%라 가정하고 다른 곳은 2.0%라고 가정했을 때 20년의 수익률이 하곳은 5,604,411달러이며 다른 곳은 4,660,957달러입니다. 결론은 아래에서 보듯 1.0%의 수수료의 차이가 20년 후에는 무려 $943,454의 차이점을 만듭다는 것입니다. 

 

 

1.0% 의 수수료

2.0%수수료

After 20 yrs

$5,604,411

$4,660,957

   * This example assumes a $1,000,000 portfolio with an annual return of 10%.

 


다시 한번 강조합니다
. 1%의 수수료 차이가 투자를 하는데는 상당히 중요합니다. 20년 후 거의 백만달러 (1,000,000) 차이가 나는데 그 누구가 1%의 수수료를 "껌값"이라고 가볍게 말을 할 수 있겠습니까?

 

주식투자를 할 때 일반적으로 발생되는 세 종류의 수수료 혹은 경비에 대해서 알아봅시다. 

 

주식투자를 본인이 직접하여 커다란 손실을 본 후 금융회사를 찿아간다고 가정해 봅시다. 각 금융회사마다 경비를 부과(charge)하는 방법이 다 다릅니다. 그 중에서도 가장 일반적인 방법을 가정하여 봅시다.

 

보통 이 과정에서 경비가 세차례 부과됩니다.

 

첫번째 부과, 일반적으로 금융회사는 고객의 자산을 운영하기 위해 총 자산에 대해 몇 퍼센트를 부과합니다. 예를 들면, 금융회사가 어떤분의 자산 500,000달러를 운영(manage)하며 2% 수수료를 일년마다 부과합니다. $500,000 x 0.02 = 10,000달러가 수수료 입니다.

 

두번째 부과, 금융회사에서는 분산투자를 한다는 목적으로 여러곳에 투자를 합니다. 투자를 할 수 있는 곳은 무궁무진 합니다. 여기서는 뮤추얼 펀드(mutual fund)에 투자를 한다고 가정합시다. 금융회사에서는 뮤추얼 펀드를 선택할 때 커미션(commissions)있는 펀드, Load 펀드에 투자를 합니다. 이러한 펀드의 수수료는 대략 5~6% 합니다.

 

예를 들면, 금융회사가 이러한 펀드, 6%를 부과하는 Load 펀드에 투자를 한다고 합시다. 이 말은 10,000달러를 투자하게 되면 실질적으론 10,000달러가 투자가 되는 것이 아니고 9,400달러만 투자가 되고, 나머지 600달러는 금융회사에서 수수료로 갖는 것입니다.

 

세번째 부과, 이것은 금융회사에서 부과하는 것이 아닙니다. 금융회사가 선택한 뮤추얼 펀드가 있습니다. 이 뮤추얼 펀드를 운영하기 위해서 뮤추얼 펀드 회사에서 부과하는 비용(expenses)입니다. 그러므로 No-load 펀드에도 이 경비가 적용됩니다. 뮤추얼 펀드마다 부과되는 경비의 액수가 다 다릅니다. 대략 1~2% 정도 입니다.
 

주식시장에 투자를 하면서 발생되는 경비는 일반적으로 위의 세 가지를 모두 합한 것입니다. 대략 경비로 나가는 액수가 얼마인지 계산을 해 보십시요. 앞에서 1%의 차이가 얼마나 커다란 액수인지를 설명했습니다. 또한 그 경우는 주식시장이 잘 되었을 경우를 말합니다. 주식시장이 내려간 경우도 생각을 해봐야 합니다.

 

이러한 식으로 부과(charge) 되는 경비는 재정문서(financial statement)에 나오지가 않습니다. 그러니 일반 투자자들이 알 수가 없는 것입니다. 그리고 남을 의심하지 않는다는 생각으로 물어 보지를 못하는 것입니다. 설사 물어본다고 해도 많은 경우 이렇게 저렇게 다른 말만 합니다.

 

결론적으로 눈에 보이지 않는 많은 수수료와 경비, 대략 7~8%를 다른 사람에게 지불하고 나면 일반 투자자들에게 돌아오는 수익률은 적을 수 뿐이 없는 것이고 오랫동안 주식투자를 해도 좋은 결과를 갖지 못하는 것입니다.

 

참고로 100,000달러의 투자는 10%의 이자율을 받는다면 30년 후 정확하게 1,744,940 달러가 됩니다. 미국의 주식시장에서는 오랫동안 10%의 이자율을 내었습니다. 앞에서 자세히 설명했습니다.

 

다음에 더 자세한 설명과 예를 들어 봅니다.


Copyrighted, 영민엄마와 함께하는 재정계획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