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운용하는 액티브 투자는 펀드 매니저가 투자자의 돈을 모아서 미래에 유망한 기업을 선택해서 투자한다. 펀드 매니저 혼자 결정하는 것도 아니고 정보도 많고 투자 돈도 풍부하며 그야말로 자나 깨나 기업을 조사하고 연구하는 주식 선별가(Stock Analyst)의 의견을 종합하여 투자 결정한다. 이런 이유로 일반 투자자는 펀드의 수익률이 높을 것으로 기대하는 것은 당연한 이치이다. 

코로나로 집콕생활로 이어지면서 많은 사람이 주식투자에 열광하기 시작했다. 운동 경기에 참관하기 어렵고, 콘서트도 취소되었고, 도박장 가기도 힘들고, 여행도 갈 수 없기에 하루 대부분을 컴퓨터와 시간을 보내며 주식투자에 관심을 가지게 된 것이다. 이 시점에 폭발적인 인기를 받은 펀드가 있다. 케시 우드(Cathy Woods)가 운용한 아크(ARK) 펀드이다. 

아크 이노베이션(ARK Innovation)펀드는 한때 높은 수익률을 발표하며 한순간에 인기를 끌어모았다. 케시 우드는 TV 등 모든 방송매체에 출연하며 본인이 투자한 기업들이 얼마큼 빠르게 성장할 것이라는 예측에 투자자는 열광하며 묻지마 투자한 것이다.

케시 우드의 별명 마마 케시(Mamma Cathie)’와 희망이라는 케시 우드의 사진이 박힌 티셔츠가 유행했지만 이런 영광은 오래가지 못했다. 주식시장(S&P 500) 지수는 올해 들어 8% 이상 상승했는데 아크의 플래그십 펀드인 이노베이션 펀드는 오히려 19%나 폭락했다.

아크가 운용하는 6개 액티브 펀드의 전체 자산 총액도 작년 말 대비 올해 들어 30%나 급감하며 111억 달러까지 쪼그라들었다. 한창 전성기던 2021년에 기록한 최대액 590억 달러와 비교하면 무려 80%가 사라진 것이다.

우드가 가장 많이 투자한 테슬라 주식은 올해 들어 거의 반토막 난 상태다. 테슬라를 제외하더라도 이노베이션 펀드를 구성하는 다른 주식도 올해 작황이 좋지 않기는 마찬가지다. 스트리밍업체 로쿠는 주가가 36% 그리고 유니티 소프트웨어는 44%나 하락했다.

우드는 최근 CNBC에서 약 $170달러인 테슬라 주식이 5년 후에는 $2,000달러까지 상승한다고 말한다. 얼마큼 신빙성이 있는 언급인가? 작년 한 해 동안 Nvidia 주식이 239% 폭등했는데 우드는 작년 1Nvidia를 처분했다. 팔지 않고 보유하고 있었다면 현재 거의 4배로 불어난 것이다. 

유전자 치료업체 인바이테(Invitae)기업이 파산신청을 준비하고 있다. 2020년 시가총액이 70억 달러를 넘어섰고 주가도 50달러 이상이었다. 그러나 기업이 쇠퇴하면서 주가는 1달러 아래로 떨어졌으며 파산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날 5센트까지 폭락했다. 

인바이테 기업에 투자한 사람은 누구인가? 한국에서도 돈나무 언니로 유명한 캐시 우드가 투자한 생명공학 기업이다. 우드는 이 회사가 유전자 혁명에서 가장 중요한 회사라면서 자사 포트폴리오 중 가장 과소 평가된 주식이라고 평가했었다. 

ARK 인베스트먼트는 투자할 수 있는 자금, 유능한 기업 평가 전문인, 막대한 정보력, 등에서 일반 투자자 보다는 훨씬 유리한 위치에 있을 것이다. 그런데 파산으로 이어지는 기업에 투자한 것이다. 펀드 평가 회사인 모닝스타는 일반 투자자의 자금을 가장 많이 손실한 펀드는 아크 펀드라고 발표했다. 지난 10년간 손실한 금액이 무려 $14.3 billion이기 때문이다. 

모닝스타에 따르면 아크 이노베이션 펀드는 최근 12개월간 연평균 18%, 3년간 마이너스 29%, 5년간 마이너스 1%의 수익률을 냈다. 이것은 S&P 500과 비교하면 한심한 수준이다. 1년 동안 25%, 3년 동안 8%, 5년 동안 14%의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했기 때문이다. 

오래전부터 필자는 주위에 친지들의 투자 조언이나 어떤 특정한 주식 전문가의 투자 비법에 현혹하지 말고 미국 주식시장에 꾸준히 투자할 것을 추천했다. 인덱스 펀드나 ETF로 구성된 포트폴리오(Portfolio)를 형성해서 운용하면 성공하는 투자로 이어질 확률이 높아지기 때문이다.   5/20/2024

 이명덕, 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 (RIA)

248-974-4212, www.BFkorean.com

 Copyrighted, 이명덕 박사의 재정칼럼All rights reserved.

 



'영민 엄마의 재정계획'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우(Dow) 지수 40,000  (0) 2024.06.17
대학 학자금 529플랜  (0) 2024.05.28
한 방에 인생 역전  (1) 2024.05.20
워런 버핏의 투자 조언  (1) 2024.05.15
목전에 다가온 은퇴 준비  (1) 2024.0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