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가 시작한 20203월 말 이후 미국 전 국민의 순자산이 $110 trillion에서 $137 trillion으로 불어났다. (참고로 $1 trillion이란 $1,000 billion을 말하고 $1 billion$1,000 million을 말한다). 순자산이란 집, 주식, 채권, 자동차, 현금 모두에서 주택 융자금, 신용카드, 학자금, 자동차 융자, 등 모든 빚을 제하고 남은 자산을 말한다. 

금융자산이 순자산의 큰 부분을 차지한다. 금융자산이란 주식시장에 투자되어있는 자산이라고 말할 수 있다. 그런데 부자 탑 10%가 주식시장의 85% 차지하고 있다. 이 뜻은 천문학적인 자산 증가의 혜택은 대부분 주식시장에 투자한 사람에게 돌아갔다는 의미이다. 미국 인구의 절반인 50%는 주식시장에 투자한 돈이 거의 없다. 부자가 계속 부자가 되고 가난한 사람이 가난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이유 중 하나다. 

금융위기 이후 2009년부터 2021년까지 주식시장은 연평균 15% 이상이다. 투자한 원금이 $10,000이었다면 $50,000 이상으로 5배가 불어난 것이다. 13년에서 주식시장 상승은 12년을 경험했으며 두 자리 숫자로 불어난 해만도 10번이다. 물론 주식시장이 하락하지 않고 계속 상승한 것만은 아니다. 13년 중 10% 이상 하락은 7번을 경험했다. 참고로 기술주로 구성된 나스낙은 연평균 23% 상승이다. 

오랫동안 주식시장이 상승했기에 언젠가 하락할 것이라고 말한다. 틀린 말은 아니다. 그러나 실제 이익에는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주식시장의 움직임을 예상하지 않고 꾸준히 투자한 사람은 높은 수익금을 받고 있지만, 이것저것 머리(?) 쓰며 투자하지 않은 사람에겐 아무런 혜택이 돌아가지 않은 것이다. 

주식시장 폭락이 두려워서 투자하지 않고 적금이나 저금한 돈은 불어나지 않는다. 오히려 물가 상승으로 돈의 가치는 계속 떨어진다. 투자하지 않는 사람의 가장 큰 이유 중 하나는 주식시장 폭락이라는 두려움 때문이다. 모든 미디어와 주식 전문가(?)라는 사람도 끊임없이 주식시장 폭락과 그 이유를 설명한다. 폭락을 피하고 싶은 모두 투자자의 관심 화제이기 때문이다. 

주식시장 투자에는 그때 그 시점에 염려(It’s always something)해야 하는 일들이 항상 있다. 그러나 20세기에 두 번의 세계전쟁, 한국전쟁, 등이 있었고 12번 이상의 침체기(Recession), 오일 파동, 등이 있었지만 다우 존스는 66에서 11,497로 상승했다. 금융위기도 경험하고 미국 신용등급 하락과 유럽동맹에서 영국탈퇴와 현재 코로나가 진행되고 있지만, 올해만도 주식시장은 최고점을 70번이나 경험하며 수익률 27%36,000 이상으로 상승하고 있다.

부자는 미래에 대해 낙관적인 마음을 가지고 팬데믹과 같은 어려운 상황을 좋은 기회란 생각하며 투자한다. 가난한 사람은 투자할 자금도 많지 않지만, 미래에 대한 불안감과 비관적인 마음 때문에 투자하지 못한다. 

미국의 주식시장은 1926년부터 현재까지 연평균 10%이다. 수익률 10%란 투자 돈이 7.2년마다 두 배로 불어난다. 10만 불 투자는 7.2년 후 20만 불, 7.2년 후는 40만 불, 7.2년 후 즉 22년 후에는 80만 불로 불어나는 놀라운 수익률이다. 미래의 주식시장 수익률을 정확히 예측할 수는 없지만, 오랜 역사는 우리에게 기준치를 제시한다. 오랜 기간 주식투자 수익률은 분명 물가 상승보다는 높았다는 사실이다. 이래서 투자의 필요성을 강조해 온 것이다. 

세상이 코로나바이러스로 어수선하다. 하루의 일상생활이 코로나로 시작해서 코로나로 끝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러나 위기는 기회라고 말한다. 부자가 계속 부자가 되고 가난한 사람이 가난에서 헤어나지 못하는 이유(A Rising Market Doesn’t Enrich Everyone, WSJ, March 9, 2017)를 설명한. 

제대로 하는 투자는 현시점에 의해서 투자하는 것이 아니고 미래를 기대하며 투자하는 것이다. 2022년 새해를 시작하며 독자 여러분은 물론 사랑하는 아이들에게도 투자의 필요성을 알려주어 우리 모두 백만장자가 되기를 희망해 본다.   1/3/2022

 
youtube 이명덕 재정계획

이명덕, 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 (RIA)

248-974-4212 

Copyrighted, 이명덕 박사의 재정칼럼All rights reserved.

'영민 엄마의 재정계획'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식투자 불안과 두려움  (0) 2022.02.26
한국 주식투자 실패  (0) 2022.02.20
주식투자와 낙관적인 마음  (0) 2022.02.13
2021 투자 결과  (0) 2022.02.02
투자 ‘오답 노트’  (0) 2022.01.27
재정설계사가 감추는 비밀  (0) 2022.0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