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 질문 10가지 상편

영민 엄마의 재정계획 2019. 12. 26. 14:00 posted by 사용자 Mike Lee

최근 투자에 관한 책 한 권이 나왔다. 책 이름은 일반 투자자를 위한 돈(Money for the Rest of Us, J. David Stein)이란 책으로 투자자가 자신에게 주식시장에 투자하기 전에 꼭 물어봐야 하는 질문 10(10 Questions to master successful investing)’를 서술했다. 독자 여러분과 함께 나누어 본다. 

1. 투자란 무엇인가?    일반 투자자는 이해하지 못하는 투자는 해서는 안 된다.’라는 말은 자주 보고 듣지만 실제로는 이 말을 무시해 버리는 경우가 많다. 투자자가 어떤 특정한 한 회사 주식을 골라서 투자한다는 것은 그 회사 주식가격이 시장가격보다 저렴하다고 판단하고 싼 가격에 사면 후에 주식가격이 상승한다는 것이다. 일반 투자자가 회사 주식가격을 제대로 평가할 수 있을까? 어떤 회사 주식가격이 현재 가격보다 저렴하다는 사실을 안다면 이분은 백만 불 이상 보수를 받으며 해지 편드를 직접 운용해야 하는 사람이다. 

 

 

2. 투자와 투기 혹은 도박이란 무엇인가?    투자란 어떤 종목에 투자했을 때 돈의 손실보다는 통계적으로 이익을 받을 확률이 높다는 것이 투자이다. 그 예로 주식에 장기투자하면 이익배당금과 주식가격 상승으로 이익이 돌아온다. 채권은 이자를 받고 부동산투자도 렌트비를 받고 부동산 가격이 상승할 확률이 있다. 

투기는 결과가 매우 불확실하다. 물론 단기간에 대박이 날 수는 있지만 반대로 완전히 망할 수도 있다. 라스베이거스 도박장에 가면 짧은 시간 내에 많은 돈을 벌 수도 있지만, 본전도 순식간에 날아갈 수 있다. 일시적으로 큰돈을 벌 수 있지만, 번다고 해도 대부분이 돈을 전부 잃을 때까지 도박장을 꾸준히 출입한다. 

3. 투자 이익이란?   투자했을 때 돈이 불어나면 어떻게 이익이 나왔는지를 알아야 한다. 이자, 배당금, 가격상승, 신용증가, 등의 이유를 알아야 하는 이유는 이익에 대한 잘못된 판단과 결론을 내릴 수 있기 때문이다. 일반 투자자는 과거 수익률에 매우 집착한다. 특히 최근에 불어난 수익률을 미래에도 반복될 것이라고 착각할 수도 있다. 그러나 최근의 이익변동은 오랜 역사 통계보다 훨씬 높았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 

4. 투자 손실이란?   제대로 하는 투자는 미래에 돌아오는 이익을 생각하기 전에 투자 위험성을 먼저 조절해야 한다. 주식시장이 앞으로 얼마큼 하락하면 내가 가지고 있는 투자구성(Portfolio)은 얼마나 하락하는지를 미리 가늠해 봐야 한다. 주식시장은 분명 오르고 내림을 반복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변화가 없다면 그것은 주식시장이 아니다. 투자하기 전에 투자 위험관리(Risk Management)를 먼저 고려해야 하락장에서 당황하거나 실수하지 않고 의연히 대처할 수 있다. 

5. 투자하는 상대방은 무엇인가?   투자 종목을 사고팔 때 보이지 않는 상대방은 같은 종목을 왜 사고파는지를 생각해 봐야 한다. 우리는 골프나 테니스 등 직업선수와 감히 상대할 생각을 해보지 않는다. 그러나 투자할 때는 상대방을 우습게 생각한다. 눈에 보이지 않기 때문일 수 있다. 그러나 상대방은 학교에서 투자에 관하여 제대로 공부했고, 하루에 많은 시간을 투자에 소비(장기적)하고, 많은 정보와 자금을 가지고, 많은 보수를 받으며 투자 결정을 한다. 이러한 상대방과 싸워서 이길 확률이 있을까? 필자가 인덱스 펀드를  오랫동안 추천한 이유이다. 

투자하기 전 자신에게 꼭 질문해야 하는 나머지 5개 질문은 다음 재정 칼럼으로 이어진다.  12/22/2019

www.BFkorean.com

Copyrighted, 이명덕 박사의 재정칼럼All rights reserved

 

 

'영민 엄마의 재정계획'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9년 주식시장  (0) 2020.01.08
투자 질문 10가지 하편  (0) 2020.01.01
투자 질문 10가지 상편  (0) 2019.12.26
선생님의 은퇴플랜  (0) 2019.12.19
신용카드(Credit Card) 등급  (0) 2019.12.11
투자위험과 분산투자  (0) 2019.1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