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어느쪽을 선택 하시겠습니까?

중앙일보 연재 2010. 5. 3. 10:00 posted by 사용자 Mike Lee

중앙일보에 연재되고 있는 글을 따로 모웁니다. 저의 사이트에 처음 오시는 분들이 간단하게 먼저 읽을 수 있도록 배려한 것입니다. 다른 곳에 글과 중복되는 점을 미리 말씀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식시장에서는 돈이 많은 부자들이 수익률을 올릴 확률이 많이 있습니다. 그 이유는 100만 달러를 투자하는 사람들의 마음가짐은 보통 은행에서 주는 이자율보다 조금 더 받기 위해서 합니다. 반면에 적은 금액을 가지고 하는 분들은 1.5배 혹은 2배가 되기를 막연히 생각합니다. 또한 단기간에 결과가 있어야 합니다. 그야말로 주식대박을 꿈꾸며 투자를 하는 관계로 자연히 위험성이 커지고 결국에는 많은 투자손실로 이어지는 것입니다.

운이 좋은 한 사람이 어느 곳에 투자하여 2배가 되었다고 가정해 봅시다. 그 다음은 어떻게 합니까? 대부분의 경우 더 많은 자금과 더 많은 위험성이 있는 곳에 투자를 할 확률이 많이 있습니다. 왜냐하면 공돈, 즉 힘 안 들이고 번 돈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막연한 희망(Hope)과 행운(Luck)은 절대로 계속되지 않습니다. 이러한 식으로, 즉 투기로 이어지는 주된 원인은 투자에 대한 뚜렷한 목적(goal)과 방법(Strategy)이 없기 때문입니다.

여러분에게 하나의 선택권이 허락 되었다고 가정해 봅시다.

첫 번째 선택은 동전을 던져서 앞면이 나오면 100만 달러를 받을 수 있고, 뒷면이 나오면 0달러를 받는다고 합시다. 두 번째 선택은 동전을 안 던지면 그냥 50만 달러를 받을 수 있다고 한다면 당신의 선택은 어느 쪽을 택하겠습니까?

아마도 첫 번째를 선택 하시는 분도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여러 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그 중 가장 큰 이유는 “밑져야 본전” 이라는 생각과 “먹을 바에는 크게 먹자”라는 욕심일 것입니다.

똑같은 선택의 질문을 노동현장에서 힘들게 그리고 몇 년에 걸쳐서 일을 한 후 받은 선택권이라고 합시다. 이번에도 첫 번째를 선택 하시겠습니까? 아니면 50만 달러를 받겠습니까? 아마도 많은 분들이 두 번째를 선택하실 것입니다. 이것이 현명한 경제적인 선택입니다. 그야말로 50만 달러가 아니라 그보다 적게 준다 할지라도 첫 번째 선택이 아니라 두 번째를 선택하는 것이 현명한 판단일 것입니다.

우리가 하루 일하고 받는 돈은 “노동소득”입니다. 주식투자로 받는 소득은 “불로소득”입니다. 일을 하지 않고 벌 수 있는 투자이기에 많은 “위험성”을 선택하는 것이고, 일시적으론 투자수익을 올릴 수 있을지는 모르나 오래 할수록 결국에는 투자손실로 이어지는 것입니다.

여윳돈, 다시 말하여 있어도 되고 없어도 괜찮은 돈을 가지고 재미삼아 주식투자한다는 분이 종종 있습니다. 심지어는 여윳돈이 있어 막 짜증(?)이 난다는 분도 있습니다. 헌데 이러한 분들이 투자손실로 이어질 때 “어차피 있어도 되고 없어도 되는 돈이니깐” 하면서 잊어버리면 다행인데, 대부분 이러한 분들이 또 주식투자를 합니다. 최소한 본전을 번다는 생각으로 말입니다.

그야말로 도박을 해서 번 돈은 결국에는 도박으로 다 잃습니다. 잃을 때까지 계속하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투자와 투기(Investing and Speculating)의 차이점을 항상 생각해야 합니다.

비슷한 질문 하나 더 합니다.

첫 번째 선택은 동전을 던져서 앞면이 나오면 바로 목숨이 끊어지고, 뒷면이 나오면 1천년을 산다고 합시다. 둘째 선택은 동전을 안 던지면 그냥 50년만 더 산다고 합시다.
당신은 어느 쪽을 선택 하시겠습니까?




명덕, Ph.D.,

Registered Investment Adviser (RIA)

 

248-974-4212

www.billionsfinance.com

 


Copyrighted,
이명덕 박사의 재정칼럼All rights reserved.






'중앙일보 연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직접투자의 실패  (0) 2010.05.12
천덕꾸러기  (0) 2010.05.07
당신은 어느쪽을 선택 하시겠습니까?  (0) 2010.05.03
주택융자 (Mortgage)의 비밀  (0) 2010.04.30
Annuity 보다 더 좋은 투자방법  (0) 2010.04.28
2010년 채권 투자  (0) 2010.04.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