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장의 미래

중앙일보 연재 2016.05.07 10:28 posted by Mike Lee


중앙일보에 연재되고 있는 글을 따로 모웁니다저의 사이트에 처음 오시는 분들이 간단하게 먼저 읽을 수 있도록 배려한 것입니다다른 곳에 글과 중복되는 점을 미리 말씀드립니다


주식시장이 폭락하는 것을 보고 있으면 무엇인가를 행동으로 옮겨야만 할 것 같습니다. 달려오는 기차선로 위에 서 있는 것처럼 불안하고 두려운 마음입니다. 하락하는 시장에서 팔고 나오면 잘못된 결정이라는 것을 이성적으로 알고 있지만 그래도 불안한 마음을 숨길 수 없습니다.  

 

두려운 마음에서 벗어나기 위해 미래의 주식시장을 함께 생각해 봅시다.

 

주식시장이 오늘 상승으로 마감할 것인지 반대로 하락한 상태로 마감할지도 일단 생각하지 맙시다. 오늘뿐만이 아니라 다음 20일 동안 혹은 다음 20개월도 생각하지 맙시다. 먼 훗날인 20년 후의 다우 존스가 어떠할지를 생각해 봅니다.

 

미래의 20년 동안 매년 주식시장 평균 수익률은 얼마가 될까요? 너무 어려운 질문입니다. 미래를 정확히 예측할 수 없다면 과거 수익률은 어떠했는지를 알아봅시다. 1926년부터 현재까지 주식시장 연평균 수익률은 10%였습니다. 지난 2009년부터 약 18%입니다.

 

투자자 대부분은 20년 후에는 주식시장이 현재보다는 높아질 것으로 생각합니다. 다만 얼마나 상승하는지를 모를 뿐입니다. 과거 90년 동안 연평균 10%이었다고 이것이 미래에도 반복할 것이라는 기대는 너무 낙관적일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30%를 감안해서 미래 수익률이 7%가 될 것이라고 가정해 봅시다.

 

20년이란 어떤 분에게는 그때쯤 은퇴할 나이가 될 수 있고 어떤 분은 20년 후 나이가 90이 될 수 있습니다. 20년이란 은퇴 시점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하늘나라로 갈 때 가지 말합니다. 현재 나이가 70이라고 해도 전 자산의 일부는 20년 동안 장기간 투자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현재 다우 존스 지수가 16,000입니다. 주식시장이 더 폭락해서 10,000까지 하락했다고 합시다. 다우 존스 10,000에서 7%로 매년 증가하면 20년 후에는 다우 존스 지수는 38,000이 됩니다. 과거처럼 10%로 상승한다면 67,000이 됩니다.

 

일반 투자자는 투자 시점을 항상 생각합니다. 시장이 18,000일 때는 너무 올라간 것 같아서 투자하지 못합니다. 시장이 16,000일 때는 더 떨어질 것 같아 투자하지 못합니다. 그러나 20년 후 다우 존스가 38,000이라고 가정하면 어느 시점이나 투자하기 좋은 시점입니다. 그래서 투자할 돈이 있을 때가 투자하기 가장 좋은 시점이라고 말합니다.

 

다우 존스 지수가 38,000으로 된다면 하락하는 주식시장에서 두려운 마음이 낙관적인 마음으로 변화하기를 희망해 봅니다.

 

우리는 똑같이 일어나는 상황을 어떠한 식으로 보는가에 따라 비관적인 마음이 될 수 있고 반대로 낙관적인 마음도 될 수 있습니다. 하락하는 주식시장에선 싼 가격으로 투자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주식시장에선 100% 주식에 투자하지 않아도 됩니다. 하늘나라로 갈 때까지의 기간과 감당할 수 있는 투자 위험성을 고려해서 주식, 채권, 혹은 현금으로 분산투자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작년 2014년 경제학자 98%가 미국 이자율이 상승할 것으로 예측했지만, 오히려 떨어졌습니다. 2008년에 오일가격이 배럴당 $145 불이었는데 올여름에 $38불까지 떨어졌습니다. 이러한 기름 가격 폭락을 예상한 사람이 없었습니다. (Can you see the future? Probably better than professional forecasters by Jason Zweig, Sep 25, 2015, WSJ)

 

우리는 미래를 끊임없이 알고자 합니다. 그러나 무수히 많은 자료가 증명하듯 미래를 예측한다는 것은 어려운 일입니다. 특히 단기간의 주식시장 움직임을 예측한다는 것은 더욱 어려운 일입니다.

 

주식시장은 오르고 내림을 반복하지만 결국에는 새로운 기록으로 증가합니다. 이유는 간단합니다. 수없이 많은 회사 중에서 누군가가 수익을 창출하면 투자자는 이러한 수익을 기대하며 끊임없이 투자하기 때문입니다.

 

제대로 하는 투자로 노후대책 마련과 편안하고 걱정없는 은퇴생활을 누리시길 바랍니다.

10/4/2015



www.BFkorean.com

Copyrighted, 이명덕 박사의 재정칼럼All rights reserved.











'중앙일보 연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자가 되지 않는 이유  (0) 2016.06.10
IRA를 상속할 때 주의할 점  (0) 2016.05.20
주식시장의 미래  (0) 2016.05.07
가볍게 생각하는 투자경비  (0) 2016.04.16
주식시장의 과거  (0) 2016.04.09
주식시장의 진실  (0) 2016.04.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