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 투자 실수

중앙일보 연재 2014.03.22 07:56 posted by Mike Lee

중앙일보에 연재되고 있는 글을 따로 모웁니다. 저의 사이트에 처음 오시는 분들이 간단하게 먼저 읽을 수 있도록 배려한 것입니다. 다른 곳에 글과 중복되는 점을 미리 말씀드립니다.

경제연구소 달바(Dalbar) 연간보고서에 의하면 일반 투자자는 잘못된 투자를 반복한다고 합니다. 이러한 잘못으로 개인 투자자는 은퇴자금을 마련하는데 많은 어려움을 겪는다고 합니다. 은퇴 자금을 투자하는데 잘못하고 있는 투자가 무엇인지 순서 없이 알아봅니다.


하나, 2012년 말 기준으로 지난 20년 동안 S&P 500지수의 연평균 수익률은 8.2%이었지만 대부분 일반 투자자의 평균 수익률은 단지 4.3%였습니다. 다시 말해서 주식시장에서 나온 수익률에 겨우 절반이었다는 사실입니다.


연구소에서 일반 투자자 투자의 흐름을 추적했습니다. 투자자의 투자 시점과 시장에서 나오는 시점을 계산한 것입니다. 2012년 주식시장의 수익률은 거의 16%였습니다. 16% 수익률을 받기 위해서는 2012 11일부터 12 31일까지 투자가 되어 있어야 합니다. 그러나 많은 투자자는 주식시장에서 빠져나오고 다시 들어가는 것을 반복합니다


, 일반 투자자가 시장의 8.2% 수익률을 받지 못하는 이유가 있습니다. 첫째 이유로는 투자자의 투자행위 때문입니다. 투자의 욕심과 두려움 등으로 사고파는 것을 반복한 것이 잘못된 투자로 이어졌습니다. 이것이 수익률에서 2% 떨어짐으로 결과는 수익률이 6.2%로 적어집니다. 둘째로 수익률이 적어지는 이유는 투자하며 발생하는 경비 때문입니다. 뮤추얼 펀드의 평균 경비는 1.3%입니다. 여기에 펀드매니저가 주식을 사고팔며 발생하는 경비는 0.6%가 더해집니다. 이러한 경비를 제하면 일반 투자자가 받는 수익률은 겨우 4.3%로 됩니다.


위의 경우는 뮤추얼 펀드에 투자자가 직접 투자하였을 때 경우입니다. 만일 제삼자를 통해서 금융상품에 투자하면 파는 사람의 수수료(commission)와 상품의 경비를 더 부과해야 합니다. 이러한 경비를 모두 합하여 남은 4.3%에서 빼면 투자자에게 돌아오는 이익은 그만큼 적어질 수뿐이 없습니다


, 위에 언급한 수익률은 주식에 투자한 펀드입니다. 채권에 투자하는 펀드의 수익률은 이것보다 더 좋지 않습니다. 같은 기간 10년 동안 채권(Barclays Aggregate)지수의 수익률은 6.3%이었습니다. 그러나 일반 투자자의 수익률은 단지 1%에 불과합니다. 주식에 투자하는 일반 투자자는 주식시장에서 나오는 수익에 52%만을 받으며 채권 투자자는 채권시장에서 나오는 수익에 단지 15%만을 받는 상황입니다.


, 채권투자에 일반 투자자가 단지 1%만을 받는 이유가 있습니다. 지난 몇 년은 금융위기 이후 경제회복을 돕기 위해서 저금리 상황이었습니다. 이자율은 분명히 올라갈 수뿐이 없습니다. 이자율은 올라가면 채권가격은 하락합니다. 이것을 모든 방송매체가 연일 발표함으로 일반 투자자는 채권투자를 두려워했습니다. 그러나 2011년 채권시장의 수익률은 27%로 상승했습니다. 이러한 기회를 놓친 것입니다.


다섯, 일반 투자자가 펀드에 투자하는 기간이 매우 단기간입니다. 주식에 투자하는 펀드는 보유하는 기간이 3.3년이며 채권에 투자하는 펀드는 3.1년입니다. 주식시장에서 나오는 수익률은 장기간 투자에 의한 결과입니다. 그러나 일반 투자자는 짧은 시간에 같은 수익률을 기대합니다. 이것은 마치 한 달 내에 25파운드 체중 조절하겠다는 마음과 같습니다. 이러한 조급한 마음은 새로운 투자처 소위 대박 난다는 곳에 귀를 기울이게 됩니다


여섯, 지난 20년 동안 정치, 사회, 경제, 그 외 여러 가지 특별한 상황에서 주식시장은 오름과 내림을 반복했지만, 주식시장의 연평균 수익률은 8.2%였습니다. 그러나 일반 투자자가 평균 수익률을 받지 못하는 이유는 투자자 자신의 잘못된 투자 심리 때문이라고 경제연구소에서 언급합니다.


인덱스 펀드 투자는 다른 뮤추얼 펀드와 비교하여 경비도 훨씬 저렴하고 주식시장(Total Stock Fund Index)에서 나오는 평균 수익률을 꾸준히 받을 수 있습니다. 주식투자 대박을 기대하지 마시고 제대로 하는 투자를 하시기를 추천합니다.

11/23/2013 



www.BFkorean.com

Copyrighted, 이명덕 박사의 재정칼럼All rights reserved. 









'중앙일보 연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인재정  (0) 2014.04.05
자신에게 묻는 두(2) 개의 질문  (0) 2014.03.28
은퇴 투자 실수  (0) 2014.03.22
주식시장 예상  (0) 2014.03.15
투자하기에 너무 늦었나?  (0) 2014.03.08
믿을 수 있는 재정설계사  (0) 2014.0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