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보험의 진실

영민 엄마의 재정계획 2018.09.25 09:47 posted by Mike Lee

생명보험을 파는 사람은 보험을 든 사람이 사망하면 보험금이 나오고 보험료 일부가 투자되기에 불어난 돈(Cash Value)으로 나중에는 보험료를 내지 않아도 되고 필요하면 돈을 빌려서 사용할 수 있다 등 여러 가지 좋은 점만을 설명합니다. 그러나 투자성 생명보험이 얼마나 위험한지 비용이 얼마나 비싼지 등은 전혀 설명하지 않습니다. 이런 여러 문제점을 최근 월스트리지는 일면에 투자성 생명보험의 커다란 문제점을 자세히 기사(Universal Life Insurance, a 1980s Sensation, Has Backfired, Leslie Scism, WSJ, Sep. 19, 2018)화 했습니다.

 


보험은 위험관리이지 투자는 아닙니다. 보험은 경제적인 손실의 타격을 적게 하기 위한 수단입니다. 사망하여 받는 보험금은 수익이 아니라 경제적인 손실을 보충하는 것입니다. 이런 이유로 사고를 가장한 보험금은 불법이 됩니다. 이와 반면 투자의 목적은 수익을 기대하며 가능한 높은 이윤을 추구합니다. 생명보험에 대한 진실을 함께 알아봅니다. 

잘못 책정된 보험금:   보험을 파는 사람이나 가입하는 사람이 주로 나누는 대화는 투자수익에 관한 것입니다. 이것은 처음부터 잘못된 일입니다. 투자보다는 사망할 때 받는 보험금 액수가 남은 가족에게 적당한지를 우선 의논해야 합니다. 종신보험의 보험료가 너무 많아서 원하는 보험금만큼 가입하기가 어려워서 보험금을 낮게 책정한다면 생명보험의 주목적을 상실하는 것입니다. 

무지개와 같은 높은 수익률:   보험인이 보여주는 몇 년 혹은 몇십 년 후의 도표(Illustration)는 실제로 그렇게 될 확률이 매우 낮습니다. 그런데도 가상적인 수익률 도표를 보여 주는 이유는 보험가입자에게 장밋빛 희망을 품게 하는 것입니다. 예상하는 수익률은 대부분 일어나기 어려운 그저 예상일뿐 입니다. 

종신보험의 수수료와 경비:   종신보험의 수수료(Commission)는 손님이 낸 첫 일 년 치 보험료(Premium) 입니다. 그 후로도 매년 프리미엄에서 몇 퍼센트가 보험을 판 사람한테로 돌아갑니다. 일부 보험인은 설명하길 자기는 손님한테 직접 수수료를 받지 않고 보험회사에서 받는다고 말합니다. 그렇다면 보험회사는 어디에서 수수료를 만들어 보험인에게 지급하는지를 생각해야 합니다. 

투자하는데 중간인 이 필요하지 않음:   보험회사는 손님한테 보험료를 받아서 모든 경비를 제합니다. 회사 이익금도 챙깁니다. 사망하는 사람한테 지급할 보험금도 미리 계산합니다. 이 모든 것을 제하고 난 후 투자하므로 투자 돈이 불어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입니다. 

생명보험은 매우 복잡:   보험회사가 만들어 낸 생명보험이나 어뉴어티와 같은 금융상품은 일반적으로 매우 복잡합니다. 복잡하면 이해하기 힘들고, 이해하지 못하는 투자는 잘못될 확률이 높습니다. 보험에 가입한 투자자들이 얼마나 후회하는지 신문 내용을 자세히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돈이 고정:   주식, 채권, 그리고 뮤추얼 펀드에 투자하면 언제라도 필요할 때 돈을 꺼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생명보험에 있는 돈을 찾는 방법은 두 가지입니다. 첫째는 보험을 해약해야 합니다. 수수료와 매년 부과된 경비 때문에 실제 투자되는 금액은 많지 않습니다. 둘째는 현금가치(Cash Value)에서 돈을 빌리는 데는 많은 제약이 있습니다. 빌린 금액은 보험금으로 받지 못합니다. 보험을 계속 유지하기 위해서 돈을 갚아야 하는 규정이 있습니다. 돈이 필요해서 빌린 보험가입자가 갚을 목돈이 있을 확률은 매우 낮습니다.      

생명보험 혜택인 세금면제, 상속세가 필요하지 않음:   보험인이 말하는 상속세가 없다는 것은 맞는 말입니다. 그러나 부부의 전 재산 11million까지는 상속세가 면제되므로 보험금의 상속세 면제는 그리 대단한 것이 아닙니다.

 


생활의 책임인 가장에게 불행한 일이 있을 경우를 대비한 생명보험은 필요합니다. 그러나 보험은 보험으로 투자는 투자로 구분해야 합니다. 생명보험이 필요하다면 종신보험보다는 기간성보험(Term Life)을 고려해 보시기 바랍니다. 보험료의 차액은 직접 투자 하는 것이 재정적으로 유리합니다.   9/23/2018


www.BFkorean.com


Copyrighted, 이명덕 박사의 재정칼럼All rights reserved.
















'영민 엄마의 재정계획'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주식시장이란?  (0) 2018.10.08
숨어있는 투자비용  (0) 2018.10.01
생명보험의 진실  (0) 2018.09.25
무효가 된 신용의무(Fiduciary Duty)  (0) 2018.09.19
배우자 유산 상속  (0) 2018.09.11
은퇴 후회  (0) 2018.09.05